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영역
전체 345건
  • SRT 모든 역사·열차 내 자판기에서 마스크 판매

    SRT 운영사 SR(대표이사 권태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8일(월)부터 역·열차 내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한다고 밝혔다. SR은 ‘마스크 착용 의무화’ 정착을 위해 1일(월)부터 7일(금)까지 마스크 의무 착용 홍보기간을 두어 역사에서는 역무원이 승차권 발권 및 승강장 순회 시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고, 열차에서는 승무원이 승무 중 수시 육성 방송을 통해 열차 이용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또한, 5월 19일(화)부터 홈페이지·앱 등 온라인 매체와 역사 전광판·열차 내 영상장치·안내방송 등 오프라인 매체를 활용해 사전 홍보중이다. SR은 마스크를 미처 챙기지 못한 SRT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역사 내 편의점은 물론 열차 내 자판기에서도 마스크를 판매해 마스크 사각지대가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 한편, SR은 고객 접점 직원뿐만 아니라 모든 임직원이 본사와 역무실 등 근무지 출입 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 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열차 내 감염은 반드시 막아낸다는 각오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 하는 등 SRT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외에도 SR은 여름철 객차 공조장치 가동에 따라 공기 중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방역액의 효과기간(24시간)을 고려해 일 1회 이상 공기필터를 방역하고 2주마다 필터를 교체하는 등 객차 내 공기질 관리도 강화하고 있다.

  • SRT타고 익산역에서 “네일케어 받고가세요”

    SRT 운영사 SR(대표이사 권태명)은 1일(월) 익산시한국철도공사한국철도시설공단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손잡고 청각장애인 네일케어사업 ‘섬섬옥수’ 익산역점 개소식을 가졌다. 섬섬옥수는 청각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SR 등 5개 기관이 협업하여 맺은 결실로, 지난 12월 부산역점을 시작으로 익산역점이 2호점이다. 익산역 이용객은 SRT 등 당일 열차승차권을 제시하면 무료로 네일케어와 네일아트를 받을 수 있다. 매장은 익산역 동측광장 출입구 방면에 위치해있다. 권태명 대표이사는 “취업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의미 있는 활동에 SR이 함께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라며 “SR은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 “힘내라 우리농촌!” SR 노사, 일손 돕기 나서

    SRT 운영사 SR노사(대표이사 권태명, 노조위원장 김상수)는 28일(목) 평택시 고덕면 농가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SR 노사가 공동으로 추진했다. 모내기, 씨뿌리기 등 일손이 필요한 농번기지만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가 줄어들면서 어려움에 빠진 농촌을 돕기 위해서다. SR 노사는 이날 SRT 지제역이 있는 평택시의 한 농가를 찾아 3,000여 평의 밭에서 고구마를 심었다. 봉사활동에 필요한 물품은 인근 전통시장에서 구매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힘을 보탰다. 권태명 대표이사는 “땀 흘려 심은 고구마가 쑥쑥 자라서 가을에 풍성한 결실을 맺기를 바란다.”라며, “SR은 국가적인 위기상황 속에서 어려움을 겪는 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과 상생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 수서역 승강장에 대형 벽화 설치

    △ 권태명 SR 대표이사와 배덕효 세종대학교 총장이 28일(목) 수서역에서 열린 수서역 벽화제작 기념행사에 참석해 세종대학교 회화과 학생들이 제작한 벽화를 감상했다. SRT 수서역에 소나무 숲, 푸른 바다 등 여행에서 만날 수 있는 아름다운 풍경을 담은 대형 벽화가 설치됐다. SR(대표이사 권태명)과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는 28일(목) 고객 친화적 명품 역사 조성을 위해 수서역 6번 승강장에 벽화를 제작하고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수서역 벽화는 페인트를 활용하는 일반 벽화와 달리 유화와 목판으로 제작되어 독특한 색감을 보여주며, SRT 이용객에게 새로운 볼거리로 기대된다. 이번 벽화는 세종대학교 회화과 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져 공공기관과 학교가 협력하여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모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SR은 수서역을 명품역사로 만들기 위해 순차적으로 벽화를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수서역 벽화는 공공 시설물의 예술 작품화라는 최신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것으로, 수서역을 명품 역사로 조성하겠다.”라고 말했다.

1 2 3 4 5 다음 마지막